close_btn

토마토, 바나나 등 건강식품이지만 빈속에 먹으면 해가 될 수 있는 음식을 알아봅니다.

우리는 아침식사를 통해 뇌를 깨우고, 하루를 시작할 에너지를 얻습니다. 웰빙 트렌드가 지속되면서 다양한 아침 건강식들도 소개되고 있죠. 하지만 건강에 좋다고 해서 모두 아침식사용으로 적합한 것은 아닙니다. 오늘은 아침 빈속에 피해야 할 음식들을 알아봅니다.

1. 토마토
당뇨, 골다공증 예방 및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되는 토마토. 영양소가 풍부하지만 아침 빈속에는 피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토마토에 풍부한 타닌산은 중금속이나 니코틴 등 유해 성분을 배출시키고 단백질과 결합해 세균을 죽이는 살균작용을 합니다.

하지만 빈속에 먹을 경우 위장의 산도(pH)를 높여 위에 부담을 줄 수도 있습니다. 특히 소화불량이나 위궤양 등의 증상을 겪고 있는 분이라면, 아침이 아닌 시간에 토마토를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2. 바나나
바나나는 비타민과 미네랄이 풍부하고 포만감이 높아 다이어트와 피부 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아침 식사 인기 메뉴 중 하나이지만 바나나 역시 빈속에 섭취할 경우 부작용이 뒤따를 수 있습니다.

바나나는 당분이 높은 과일 중 하나로 빈속에 먹을 경우 혈당에 급격한 변화를 줘 피로 역시 빨리 찾아올 수 있습니다. 체내 혈당의 급변화는 당뇨의 잠재적 위험요소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아침 빈속에 먹을 경우, 잘라서 적은 양만 먹는 것을 추천합니다.

3. 커피
아침에 일어나 마시는 커피 한 잔의 여유를 즐기시는 분 많으시죠? 따듯한 커피는 온몸을 녹여주고 하루를 상쾌하게 시작하는데 도움을 줍니다. 하지만 빈속에 마시는 커피는 속 쓰림의 원인이 될 수도 있습니다.

커피는 위의 호르몬 중 하나인 가스트린 분비를 늘려 위산 분비를 촉진할 수 있습니다. 빈속에 위산이 과도하게 분비되면 위궤양 또는 역류성 식도염으로 발전할 수도 있습니다.

4. 시트러스성 과일
레몬이나 오렌지, 귤과 같은 시트러스성 과일은 풍부한 비타민 C와 섬유질로 겨울철 감기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하지만 아침 빈속에 먹을 경우 시트러스성 과일에 풍부한 식이섬유가 포만감을 일찍 불러와 필요한 영양분 섭취를 간접적으로 방해할 수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하루 중 가장 중요한 식사로 아침식사를 꼽습니다. 아침에 어떤 음식을 먹느냐에 따라 하루 전체의 컨디션이 달라질 수 있고, 균형 잡힌 아침식사 습관으로 많은 질병을 예방할 수 있기 때문이죠. 하지만 위가 어떤 상태인지에 따라 건강음식도 해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위에 어떤 영향을 주는 음식인지 잘 살펴보시고 드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리틀스타 건강전문 에디터 김도현
(University of New South Wales, 생리학 전공)

출처- 네이버포스트 리틀스타